30 C
Seoul
화요일, 7월 16, 2024

우거지 시래기 차이, 어떤 채소의 잎일까?

화를 보면 주연보다 더 빛나는 조연이 있다. 그들의 연기는 단숨에 관객의 눈과 마음을 훔쳐 갈 정도로 강력해서 신스틸러로 부른다. 식재료에도 이와 비슷한 조연들이 있다. 바로 우거지와 시래기이다. 둘은 서로 다른 곳에서 태어났지만 같은 영역에서 독보적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우거지 시래기 차이, 어떤 채소의 잎일까?

우거지와 시래기의 원재료를 아시나요?

looks_one우거지는 배추의 겉잎을 삶아서 말려 놓은 것을 말하며 김장철에 지천에 널린 겉잎으로 만든다. 콜레스테롤을 잡고 속을 풀어주는 효능을 지니고 있고 푹 끓이는 요리(감자탕, 갈비탕, 돼지국밥)에 잘 어울려 부드러운 식감으로 즐길 수 있다. 특히 들깨가루와 궁합이 좋다.

looks_twoe시래기는 무의 잎과 줄기를 의미하는 무청을 잘라서 통풍이 잘되는 그늘진 곳에 말린 것을 말하며 콩가루에 묻혀 시래기국을 끓이거나 밥을 지을 때 넣어 시래기밥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식재료이다. 겨울철 부족하기 쉬운 미네랄과 비타민은 물론이고, 칼슘과 식이섬유가 풍부해서 으뜸 웰빙 식품이다.

잘 말린 우거지와 시래기는 소분하여 냉동실에 보관하면 봄나물이 나오는 이듬해 봄까지 맛있게 먹을 수 있다. 채소가 귀한 겨울에 우거지와 시래기 만큼 입맛을 돋우는 재료도 없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