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12월 9, 2022

옻닭 재료, 왜 인삼은 뺄까?

이 허할 때 닭은 약이 된다. 닭고기는 성질이 따뜻해서 위장을 보호하고 신진대사를 높여 몸을 뜨겁게 만드는 식재료이다. 이 닭을 이용해 만든 옻닭은 따뜻함에 뜨거운 열을 추가한 음식으로 내재된 열의 기운이 삼계탕을 가볍게 압도하는 수준으로 강력하다. 특히 옻닭에는 참옻과 더불어 기와 혈을 보하는 한약재도 넉넉하게 들어가는 것이 특징이다.

Spoiler

옻닭 재료, 인삼도 넣을까?

local_hospital세프Tip : 옻닭에 들어가는 재료는 열의 성질을 가진 것으로 구성된다. 먼저 육계가 아닌 토종닭을 사용하고 참옻 1묶음(500g)에 황기(허약과 과로), 당귀(보혈), 오가피(노화), 엄나무(허리와 다리), 대추(오장), 마늘(냉과 풍)을 넣고 진하게 끓이면 옻닭이 완성된다. 특히 삼계탕에 꼭 들어가는 뜨거운 성질인 지닌 인삼은 옻닭의 열성을 너무 과하게 만들 수 있어 넣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리고 완성된 옻닭을 먹기 전에 자신의 몸이 옻에 대한 알레르기가 있는지 먼저 확인할 필요가 있다. 방법은 옻의 성분이 녹은 육수를 팔에 살짝 묻히고 피부의 변화 상태를 지켜보는 것이다.

옻닭은 생리통이 심하고, 손발이 차며, 위장병이 있는 사람에게 으뜸 보양식이다. 반면에 열이 많거나 혈압이 높은 사람은 피하는 것이 좋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