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2월 1, 2022

마라롱샤 먹는법, 머리는 버릴까?

라롱샤는 중국의 서민 음식이다. 이 음식은 가재에 마라 소스와 고추를 넣고 센불에 볶아서 완성하는 데, 매운 맛이 뛰어나 대륙에서 야식처럼 즐겨 먹는다. 국내에 널리 알려진 계기는 범죄도시 영화에서 윤계상이 먹방한 시전한 이후 폭발적인 관심을 받게 되었다. 먹을 때는 가재의 껍질을 벗겨야 하기에 주로 손을 사용해야 해서 비닐장갑이 필수이다.

Spoiler

마라롱샤 먹는법, 머리도 먹을까?

local_hospital세프Tip : 마라롱샤는 속살만 먹는 음식이다. 일단 준비된 비닐장갑을 손에 장착한 후 머리(먹어도 무방), 집게, 꼬리를 뜯어서 완전히 제거한다. 등쪽 껍질은 손으로 부셔서 벗기는 방법과 가위를 자르는 방식이 있는 데, 껍질가 견고하지 않아서 손으로 쉽게 제거할 수 있지만 깔끔하게 먹고 싶다면 가위를 권장한다. 모든 껍질를 완전히 제거하면 안쪽에 가재 속살이 나온다. 속살은 크기에 비해  작은 편이다. 이를 마라롱샤 양념에 찍어서 먹거나 흰밥에 마늘과 같이 올려서 먹으면 된다.

마라롱샤에 들어가는 소스는 혀가 마비될 정도로 맵다고 알려진 마라를 사용하지만 국내에서는 적당한 수준으로 요리가 되며 특유의 향신료가 들어가서 독특한 맛을 느낄 수 있다. 가격은 3만원 내외로 족발 수준이다.

인기 연관글
일간 조회수
주간 베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최신